블로그 이미지
마음에 있는 아름다운 사랑을 마음에 있는 감사함을 마음에 있는 미얀함을 많은 사람도 나누고 싶습니다. 빨리가려면 혼자가고 멀리가려면 같이 가라는 말씀이 있습니다. 혼자사는 세상이 아니기에 조금은 느리지만 더불어 사는 삶을 살고 싶습니다~ ^^
여우의설레임

공지사항

글 보관함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늦은 점심 군산아구탕에 가다

2018.05.28 01:02 | Posted by 곰 여우의설레임


무얼 하느라 바빳는지...
점심을 못 먹었다.!
늦은 점심을 먹기 위해 들린곳
군산 아구탕!!
난 생선을 싫어한다
동내에서 알게된 애기 엄마가 이 식당을
운영한단다..
인사겸 들렀다​


점심 특선으로 아구탕과 대구탕이8000원
속는샘 치고 아구탕 2인분을 시켰다


반찬이 나왔다
미역은 비란내가 나무나서 먹을 수 없었고...
브로컬리는 쉰내가 난다...;;
장사하는 집이 이러면 안돼는데...​


아구탕이 나왔다
낙지부터 먹으란다...
아무리 뒤져도 낙지는 없다.!!!!!
난 한수저 간만보고 다신 손을 못댔다!!
돈주고 좋은 경험을 했다...
단순히 여우가 비린내 나는걸 싫어해서 못 먹는 걸꺼다..
누군가는 이곳에서 좋은평을 해주길 바란다...
밥만 한 공기 다 비우고....
나오는 길에
사장님 잘먹고 갑니다.!!!!!!

누구나 이란 경험은 있다!!
이렇게 맛이 없는데 잘 먹고 갑니다는 다신 안오겠습니다라는 인사다
조용히 자리를 떳다...

'여우의 먹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늦은 점심 군산아구탕에 가다  (1) 2018.05.28
삼겹살 파튀~~  (12) 2018.04.15
올드 스테프에 가다  (6) 2018.04.04
감서방 족발 보쌈~  (6) 2018.03.28
팔도 비빔면~~~ 꽃아묵 한정판~!!!  (11) 2018.03.27
빵을 사랑하는 여우~  (20) 2018.03.16

삼겹살 파튀~~

2018.04.15 20:28 | Posted by 곰 여우의설레임

비가 오고 난 후라 날씨가 쌀쌀하다

안식일 저녁 예배가 끝나고 시골에 내려갔다

오랫만에 엄마와 함께 친정에서 잠을 청했다

여우가 시골에 간 이유는

아버지의 78번째 생신겸 그동안 미뤘던

농번기 일을 돕기 위해서이다.

앞 마당에 피어있는 튤립 한송이~

이제는 시들어서 꽃잎이 떨어지려 하지만 참 이쁘다

많은 꽃이 있는 것도 이쁘지만

이렇게 혼자 피어있는 꽃도 이쁘다

나는 나여서 이쁘다

 

 

오늘의 점심

여우는 고기 좋다~ ㅋㅋㅋㅋㅋ

지금 사진안에 마당에서 캔 더덕, 양파,팽이버섯,표고버섯

이 모든것이 들어있다

소고기로 입가심~

이렇게 여우는 살 걱정 없이 오늘도 먹는다!!!

오늘은 가고 내일은 온다

몸살나기 전에 잠을 자야겠다

'여우의 먹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늦은 점심 군산아구탕에 가다  (1) 2018.05.28
삼겹살 파튀~~  (12) 2018.04.15
올드 스테프에 가다  (6) 2018.04.04
감서방 족발 보쌈~  (6) 2018.03.28
팔도 비빔면~~~ 꽃아묵 한정판~!!!  (11) 2018.03.27
빵을 사랑하는 여우~  (20) 2018.03.16

거짓말 하는 자는 누구? (하나님의 교회)

2018.04.10 01:04 | Posted by 곰 여우의설레임

거짓말 하는자는 누구?(하나님의교회)



여우는 사람들을 좋아한다!

하지만 멀리하는 두부류에 사람들이 있다!

그중에 하나가 거짓말을 하는사람이다

하나님을 만나고 나서 바로 알게 되었다


거짓말이 왜 나쁜냐면 거짓말은 하나님을 떠나게 한다

 

신32 : 4 그는 반석이시니그 공덕이 완전하고 그 모든 길이 공평하며 진실 무망하신 하나님이시니 공의로우시고 정직하시도다

삼상 15 : 29 이스라엘의 지존자는 거짓이나 변개함이 없으시니 그는 사람이 아니시므로 결코 변개치 않으심이니이다

보이는가?

하나님은 정직하시다 거짓도 없으시다

하나님의 자녀들도 당연히 정직해야 하지 않겠는가

 

반면 마귀(사단)는 어떨까?

 

고후 11 : 4 이것도 이상한 일이 아니라 사단도 자기를 광명의 천사로 가장하나니...

 사단도 자기를 광명의 천사로 가장하고 있다

보통 분별해서는 분별하기 어렵다는 소리이다.

사단은 우리에게 왜 거짓말을 할까?

우리의 영혼을 죽이기 위해서다

자기의 때가 다 된 연고로 더욱 극심하게 거짓말로 훼방이 가해질것이다.

 

계12 :7-9 하늘에 전쟁이 있으니....큰 용이 내어 쫓기지 옛 뱀 마귀라고도 하고 사단이라고도 하는 온천하를 꾀는 자라 땅으로 내어 쫓기니 그의 사자들도 저와함께 내어 쫓기니라

하늘에서 전쟁이 있었고 사단(마귀)이 이땅에 쫓겨 내려왔다

내려와서 무엇을 하는가??

회개하고 구원받길 원하는가??

온천하를 꼬시고 다닌다!!!!! (두둥)

그럼 우리는 꼬임에 넘어가지 말아야 한다.

사단이 하는 행동을 보자

무엇으로 우리들의 영혼을 꼬시는가??

벧후 2 : 2-3

저희가 탐심을 인하여 지은 말을 가지고 너희로 이를 삼으니 저희 심판은 옛적부터 지체하지 아니하며 저희 멸망은 자지 아니하느니라

거짓말로 꼬신다!!!

거짓에 넘어가지 않으려면 분별력이 필요하다

무엇을 기준으로한 분별력인가??

바로 요거~ 성경이다

성경에 기준을 두지 않으면 꼬임에 넘어가게 될것이다!!

얼마나 무서운 일인가

예수님께서도 사단의 정체를 알려주시는데....

요 8 : 44 어지하여 내 말을 깨닫지 못하느냐 이는 내 말을 들을 줄 알지 못함이라 너희는 너희 아비 마귀에게서 났으니 너희 아비의 욕심을 너희도 행하고자 하느니라 저는 처음부터 살인한자요 진리가 그 속에 없으므로 진리에 서지 못하고 거짓을 말할 때 마다 제 것으로 말하나니 이는 저가 거짓말장이요 거짓의 아비가 되었음이니라

보라 아비가 마귀이니...자식도 거짓말을 같이 한다

어떤 거짓말들을 꾸며낼까?

단 7 : 25 그가 장차 말로 지극히 높으신 자를 대적하며 또 지극히 높으신 자의 성도를 괴롭게 할 것이며 그가 또 때와 법을 변개코자 할 것이며 성도는 그의 손에 붙인 바 되어 한 때와 두 때와 반 때를 지내리라

구원받을 하나님의 때와 법을 변개시켜버린다

마치 처음부터 바껴있는 것처럼....

십계명도 변개 해 버렸다!!

우상숭배하지말라는 말을 빼버렷다!!

그리고 당당하게 교회안에 십자가를 세웠다

처음부터 교회의 상징인 것처럼........

하지만 바로 알아야 한다

이것은 사단이 영혼을 죽이기 위해 거짓말인 미혹한 덫이라는 것을!!

또 십계명중 4째 계명 안식일은 어떠한가?

오늘날에 종교를 막론하고 일요일이 예배의날인줄 한다!!

그러면서 거짓말을 한다

"예수님의 부활의 의미가 커서 부활이후 일요일로 예배의 날이 바뀌었다고!!"

말도 안돼는 주장을 한다!!

예배의 날이 바뀌었다면 예수님께서 바뀌었다고 하셨을텐데...

단 한 말씀도 바뀌었다는 표현이 없다!!!

그럼 성경의 가르침(하나님의교회)은 어떠한가

 

성경대로 일곱째날 안식일을 지킨다

이것 뿐인가??

우리들이 영원한 천국에 나아갈수 있는 유월절!!

하나님은 지키기를 원하고 원하신 절기~

기독교 안에서 찾아보라라

그 어디에도 존재하지 않는다!!!

이것도 또한 없애 버렸기 때문이다!

 

무서운 일이다!!

잘 분별해야겠다

하나님이 구원을 주시는가??사단이 구원을 주는가??

사단이 맞다면 안식일도 버리고 유월절도 버려고 따라가라

하지만 하나님이 나에 생명을 주신다면

뭐가 옳고 그른지 먼저 판단해보라!!!

그리고 하나님을 경외하라~

구원을 받게 될것이다~~!!!

거짓으로 속이려는 자보다 더 지혜로워야 한다

분별력을 가지고 있어야 한다!!

차라리 모르면 물어보라

성경에 있는지 없는지...

하나님의 교회에 오면 언제든 성경을 통해 증거해 줄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