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마음에 있는 아름다운 사랑을 마음에 있는 감사함을 마음에 있는 미얀함을 많은 사람도 나누고 싶습니다. 빨리가려면 혼자가고 멀리가려면 같이 가라는 말씀이 있습니다. 혼자사는 세상이 아니기에 조금은 느리지만 더불어 사는 삶을 살고 싶습니다~ ^^
여우의설레임

공지사항

글 보관함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기독교 안의 모럴 다이어트

2018. 4. 6. 23:58 | Posted by 곰 여우의설레임

회사 거래처에 지하철을 타고 갔다. 회사에는 택시비로 결제를 올린다. 퇴근 시간, 풀을 사오라는 아이의 부탁에 사무실에 있던 풀과 연필 몇 자루를 챙긴다. 사거리 길, 마주 오는 차량이 없어 녹색 신호로 바뀌지도 않았는데 비보호 좌회전을 한다.

모두 사소한 부정행위들이다. 사람들은 지금까지 나름대로 정직하게 살아 왔다는 생각에 이런 경미한 부정행위는 눈감아준다. 그리고 스스로를 여전히 도덕적이며 정직한 사람이라고 여긴다. ‘이 정도는 괜찮겠지’ 하며 자기 합리화를 시키는 것이다.

이렇게 도덕성의 척도를 자기만의 기준으로 합리화하는 심리를 ‘모럴 다이어트(moral diet)’라고 한다. 체중을 감량하기 위해 칼로리 섭취를 줄이듯 자기 합리화를 위해 도덕성까지 줄이려는 심리를 가리키는 말이다.

모럴 다이어트 현상은 일상에서 빈번히 일어난다. 아무도 보는 사람이 없을 때 무단횡단하기, 상점에서 거스름돈을 더 받고도 모르는 척하기 등 모럴 다이어트 사례는 의외로 많다.

1992년 노벨경제학상을 수상한 미국 시카고대학 경제학과 교수 게리 베커(Gary S. Becker)는 모럴 다이어트 심리를 ‘불확실성하의 합리적 선택’이라는 말로 정리했다. 즉 인간은 부정행위로부터 기대되는 이득과 손실을 비교해 손실보다 이득이 클 때 부정행위를 저지른다는 것이다. 자신의 행동에서 선과 악이라는 도덕적 관점보다, 행위에 따른 결과가 긍정적이냐 부정적이냐만 비교하기 때문이다.

기독교 안의 모럴 다이어트

모럴 다이어트 사례는 기독교 내에서도 찾아볼 수 있다.

5세기경 로마가톨릭은 성경의 십계명을 바꿔버렸다. ‘성 아우구스티노의 분류’라고 불리는 이 십계명의 내용을 보면, 하나님 외에 다른 신을 섬기지 말라는 첫째 계명과 우상을 숭배하지 말라는 둘째 계명이 사라졌다. 또한 네 번째인 ‘안식일을 기억하여 거룩히 지키라’는 계명은 ‘주일을 지키라’로 둔갑했다. 가톨릭출판사에서 발행한 책에는 “더 합리적인 이 분류가 차차 우세하여 그 후 가톨릭에서는 이 분류가 일반화되었다”고 기록되어 있다.

합리적이라는 명목으로 하나님의 진리를 마음대로 주물러댄 ‘성 아우구스티노의 분류’는 영적 모럴 다이어트 심리가 작용한 것이라고 할 수 있다. 하나님의 계명을 변개시켰다는 죄책감보다 합리적이냐 비합리적이냐가 먼저였기에, 하나님에 대한 양심은 저버리더라도 결과에 따른 이득이 커 보여서 부정행위를 서슴지 않은 것이다.

생활 속의 모럴 다이어트는 사람들 사이에서 어느 정도 눈감아줄 수도 있다. 하지만 신앙 속의 모럴 다이어트는 참혹한 결과를 가져올 수 있다.

내가 이 책의 예언의 말씀을 듣는 각인에게 증거하노니 만일 누구든지 이것들 외에 더하면 하나님이 이 책에 기록된 재앙들을 그에게 더하실 터이요 만일 누구든지 이 책의 예언의 말씀에서 제하여 버리면 하나님이 이 책에 기록된 생명 나무와 및 거룩한 성에 참예함을 제하여 버리시리라 (요한계시록 22:18~19)

오늘날 교회에서 행해지고 있는 모럴 다이어트....

십계명중 안식일은 사라지고,

영생얻는 유월절도 사라졌다....

누가 하나님의 말씀대로 구원받을 수 있을까?

하나님을 믿는다면 심각하게 생각해 볼 문제이다..

나는 하나님의 말씀대로 구원의 길로 가고 있는지....생각해보자








Comment

  1. luree 2018.04.08 08:55 신고

    교회 안에서 이루어지는 모럴다이어트는 천국의 축복까지 다이어트하게 만드는 엄청난 짓입니다.

  2. 하나님의 말씀대로 안식일과 유월절을 지켜 구원받는 하나님의 자녀들이 되어요^^

  3. 모럴 다이어트!!! 정말 놀라운 현상입니다.
    신앙생활에서는 절대 있어서눈 안 될 몹쓸 다이어트네요!

  4. 하나님의 말씀은 절대적인 것입니다. 안식일, 유월절을 안지키면 구원은 없습니다.
    그리고 성경에 없는 일요일, 크리스마스를 지키는 것은 불법을 행하는 것이므로 천국에 들어갈 수 없다고 단호하게 말씀하셨습니다.

먹는건 꽃마름~ 내 주머니는 돈마름~

2018. 4. 5. 00:27 | Posted by 곰 여우의설레임

이제는 하늘 하늘 봄바람이 분다

하루종일 비가 내리는데도 많이 춥지는 않다

아는 동생에게 밥한끼 산다 했더니....밥 사달라 졸른다

그래 오늘 먹자

비가오면 기분이 따운되는 동생 기분 업 서켜주리라!

꽃마름 간판 사진을 찍었는데....

자기얼굴 나왔다거 지우란다....!!

자기 얼굴 사진 보다 실물이 더 이쁘다거....

지워루지라~ 다시 찍어주리라~ 했건만..... 

사진찍어야지가 지워졋다.!!!

여우가 먹었던 뷔폐준에 제일이라서

꽃마름을 선택했다....!!

그런데 괸히왔다.... 2월에 분명히 되던 스테이크가 저녁메뉴로 바꼇단다....;;

서운했다 완전 마니....마니.....(쪼잔해도 쩔수없다!!)



여우는 먹는걸 마다 하지 않는다

식성도 고기 위주이다

혼자서 6접시 먹은듯.....

남기는걸 싫어하는 여우니까.....다 먹어 버린다.

동생 두접시도 안먹었다...

돈 아깝다....

여긴 맥주가 무한 리필이여서 낮인데도

사람들이 맥주를 먹었다...

그걸 보던 동생 자기도 한잔 먹겠다고....

그거 말리느라 진딴좀 뺏다....


고기는 무한 리필인데 정작 사진이 없다....

어디갔지.....


오늘 가보니 너무  소홀해졌다!!!

안타까웠다

누구나 갈수 있지만 누구나에게 만족을 이끌어내기는....

어려운 집 꽃마름....

 

아쉬움을 남기고 자로간다~

여우야 하루도 수고했다~






Comment

  1. luree 2018.04.06 05:38 신고

    정말 시적인 하루의 일상이네요^^
    수고하신 여우님 담에는 만족감 100%인 고깃집을 찾으시길 기도할게요ㅎ

  2. 맥주 무한리필이 가장 마음에 듭니다^^

  3. 뷔페인가요~? 꽃마름이라는 곳은 처음보는데 가까운 곳에 있다면
    한번 가보고싶네요ㅎㅎㅎ

  4. 오오!!! 저도 지나다니면서 본 적 있는데!
    소고기 무한 리필이라니 꼭 한 번 가봐야겠어요ㅋㅋㅋㅋ

  5. 서신동에 있는 꽃마를 점심때 가봤는데 다른것 보다 치킨이 정말 맛있었어요~ㅎㅎ

올드 스테프에 가다

2018. 4. 4. 01:49 | Posted by 곰 여우의설레임

여우는 오늘 눈과 입이 호강 했다

비싼 밥을 먹고 비싼 차를 마신다

요즘 핫 하다는 카페

올드 스테프에 대해 들어 보았는가....

체인점 인지는 여우도 모르겠다



간판 부터 다르다

이렇게 창고 형식의 카페가 유행이란다

어째든 들어가 보았다

테이블이 15개 정도 되는데 두테이블 빼고

꽉 찼다....

이곳은 커피를 아메리칸 A 와B로 주문할수 있다

A는 오리지날이고 B는 신 맛이 난단다..



여우는 신거 쓴고 싫어해서

A로 주문했다



이렇게 빵도 먹을수 있는데...

맛있단다...

맛이 궁금해 여우도 주문했다



싫은 이름도 모르고 먹었다

나중에 영수증 복 알았다...;;

요즘 핫한 오래된곳~

커피도 만족

빵도 만족!!

가만보니 빵만 사가는 사람도 있다...

재 방문의사 100%

'여우의 먹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늦은 점심 군산아구탕에 가다  (7) 2018.05.28
삼겹살 파튀~~  (16) 2018.04.15
올드 스테프에 가다  (6) 2018.04.04
감서방 족발 보쌈~  (6) 2018.03.28
팔도 비빔면~~~ 꽃아묵 한정판~!!!  (11) 2018.03.27
빵을 사랑하는 여우~  (20) 2018.03.16

Comment

  1. luree 2018.04.04 09:46 신고

    요즘 빵값이 저정도는 보통이로군요ㅜㅜ

  2. 재방문 100%라니 저도 가보고 싶은데요 ㅎ

    • 여우는 원래 블렉을 못 마십니다~
      쓴맛이 싫어서~
      그런데 여기 커피는 쓰지 않았어요~
      여우가 블렉을 마셨어요~ㅎㅎㅎ

  3. 빵 가격이 좀 비싼듯 보이는데 맛있나봐요~
    직접 만드나보네요~

이전 1 2 3 4 5 6 7 8 다음